바로가기 메뉴


처음으로 Home > 법화정사 > 등접수안내

불교에서 등불은 밝음과 지혜를 상징합니다.
부처님 전에 인등을 밝히는 것은 마음이 맑아져서 지혜를 얻고 모든 일이
순조롭게 풀리어 장애가 없어지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을 담고 있습니다.
‘법화경’에서도 “등 공양의 공덕은 헤아릴 수 없다.”고 하였습니다.
이로서 등 공양은 공덕행을 실천하는 적극적인 신행생활이며,
무명을 타파하는 방편이며, 가족의 밝은 미래를 기원하는 생명의 등불입니다.

법화정사 인등은 1인 1등으로
접수기간 - 매월(양력) 1~5일
※문의 : 종무소 02)928-1331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앞두고 연등을 밝히는 것은 어두운 세상에서 밝은 세상으로 향하는 지혜를 뜻합니다.
부처님 전에 정성이 담긴 燈을 밝혀 횡액과 우환, 질병에서 벗어나 무병장수를 구하고, 집안의 안녕과 행복을 기원하시어 밝은 지혜를 얻으시기 바랍니다.

영가등은 부모의 공덕과 삼보의 공덕을 기리며 불보살님께 공양을 올리고 그 위신력을 빌어 중생이 지은 악업의 무거움을 구제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접수기간 - 초파일까지
장소 - 4층 극락보전 법당
※문의 : 종무소 02)928-1331